3주 진단
  염좌(목, 허리 등)
  디스크
  골절
  무릎인대 및 연골파열
  두부 및 뇌 손상
  치아
  성형
검색
  홈 > 치료 > 3주 진단

3주 진단
보험회사가 동의서를 요구하는데…

교통사고로 병원에 입원을 하게 되면
보험회사의 보상직원이 병원으로 찾아와
부상 정도나 환자의 상태를 살피게 된다.
또 신분, 나이, 직업, 소득, 가족상황, 사고내용을 물어보며,
더러는 이들 내용에 대해 확인서를 받기도 한다.

그런데 이 같은 확인서 내용 중에
환자의 진료기록이나 검사결과를
보험회사 직원이 열람하거나 복사할 수 있도록 하는 것에
동의하는 내용을 포함시키는 경우가 많이 있다.

더불어 환자 상태에 대해
보험회사가 임의대로 의료자문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에
동의하는 내용도 포함되어 있다.

환자의 진료기록이나 검사결과를
보험회사 직원이 열람, 복사 요구할 수 있도록 동의해주거나
환자 상태에 대해 의료자문을 받을 수 있도록 동의를 해주면
보험회사는 결국 이를 자신들에게 유리한 방향으로
이용하는 경우가 발생한다.

즉 환자의 진료기록 및 검사결과 등을 복사한 자료를 근거로
보험회사는 그들에게 우호적인 의사로부터 의료자문 등을 받아
환자의 장해가 없다거나 기왕증으로 인한 것이라는
주장을 하는 데 사용하는 것이다.

따라서 보험회사가 사고확인서 또는 동의서 등에
서명 또는 날인해줄 것을 요구하는 경우
그 내용을 잘 살펴보는 등의 신중을 기해야 한다.

아니 되도록 동의해주지 않는 것이 좋으며,
이미 동의해준 경우에는 동의 의사를 철회하는 것이 좋다.

의사표시나 철회는 서면에 의하는 것이 보통이고(나중 증거를 위해),
의사표시 철회의 경우에는 그 뜻을 문서로 적어
우체국을 통해 내용증명으로 보내거나
해당 동의서를 환자 자신이 보는 앞에서 찢어버리도록 해야 한다.
(하지만 이미 자료를 이용하고 난 경우라면-열람, 복사 등을 한 경우라면
철회의 효과는 없을 수도 있어, 미리부터 조심하는 것이 상책이다)
  • 3주 진단의 의미
  • 진단서의 발급은?
  • 진단기간은?
  • 실제 치료기간은?
  • 입원 가능한 기간…
  • 입원치료와 통원치료
  • 치료병원의 선택은?
  • 보험회사가 퇴원을 종용하는데…
  • MRI 등은 어떤 경우에 가능한지?
  • 피해자의 과실이 많은데…
  • 상급 병실의 사용은?
  • 보험회사가 동의서를 요구하는데…
  • 한방치료는 가능한가?
  • 2~3일 정도 지났는데 입원이 가능한가?
  • 치료비의 건강보험 처리는 가능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