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주 진단
  염좌(목, 허리 등)
  디스크
  골절
  무릎인대 및 연골파열
  두부 및 뇌 손상
  치아
  성형
검색
  홈 > 치료 > 골절

골절
골절의 치료(정복과 고정)

뼈가 골절된 경우
골절된 뼈 조각 등을 원래의 상태로 맞추어야 하는데,
이를 정복이라 한다.

부러진 뼈를 원래의 상태로 맞추는 방법 중
손으로 하는 방법을 도수정복법이라 하고,
골절부위를 절개하고 수술에 의해 정복하는 방법을
수술적정복법 또는 관혈적정복법이라 한다.

수술외적 방법을 비관혈적정복법 또는 보존적 정복법이라 한다.
보존적 정복법에는 견인에 의한 정복법도 사용된다.

정복한 뼈는 잘 붙도록 고정할 필요가 있다.
뼈의 유합이 필요한 기간
골절 부위의 안정적인 상태가 유지되도록 하는 것이다.

고정의 방법에는 외고정에 의한 방법과
수술에 의한 정복시 금속 등에 의해 내고정을 하는 방법이 있다.

외고정의 경우에도 기브스 등에 의해 고정하는 경우와
일리자로프 등의 기구에 의해 고정하는 방법이 있으며,
특히 일리자로프 등에 의한 외고정은
다리 뼈의 골절로 인해 뼈의 길이가 짧아질 가능성이 있는 경우
이를 방지하기 위해 사용된다.

골절 치료의 경우 정복과 고정 및 유합기간의 안정이 중요한데,
때로는 골절 자체보다 부차적 손상이 더 큰 의미를 갖는 경우도 있다.

예컨대 광범위한 창상 등에 의해 피부괴사를 일으킨다거나
근육이나 건, 인대의 파열로 인한 운동기능의 장해를 초래하는 경우도 있고,
신경손상에 의한 근력약화나 운동제한 및 지각손실 등의 장해를 초래하는 경우도 있다.

따라서 골절의 부상시
골절에 수반하는 부상이나 합병증 등에 대해서도
적절한 치료 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 진단서 병명에 골절 부위 및 정도가 표현된다
  • 개방성골절과 폐쇄성골절
  • 분쇄골절과 단순골절
  • 관절내골절과 간부골절
  • 성장판의 골절
  • 골절의 치료(정복과 고정)
  • 골절의 통상적인 유합기간과 안정
  • 안정 이후의 운동과 치료
  • 골수염과 치료
  • 지연유합과 골 이식술
  • 골절편의 무혈성 괴사와 인공관절 치환술
  • 골절과 신경마비
  • 골절 치료 후의 장해